글 쓰는거 잃어버렸는데

글자 마저 쓰기 싫네

글 샘 막혀버린지 오래인데 

낙서도 하기싫다

 

그저 그저

꽃보기

그만으로 족하다.

 

 

2022,04.10~11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https://youtu.be/yTX91SP_z0I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'담벼락에 사진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분당 중앙 공원  (0) 2022.05.22
4월 아파트 꽃 보기  (0) 2022.04.23
꽃이있는 풍경  (0) 2022.04.11
공놀이 & 분당 탄천  (0) 2022.01.09
사마귀  (0) 2021.10.03
꽃 나비 코스모스^^  (0) 2021.09.30

+ Recent posts